웃으며 삽시다

웃으며 삽시다

정년퇴직후 다니는 대학

페이지 정보

작성자 나사모
작성일17-07-25 06:53 조회60회 댓글0건

본문

이름(닉네임)  나사모
주소 [282]


휴대폰번호
이메일

  정년 퇴직 후에 다니는 대학

어느 노인이,
반평생을 다니던 직장서 은퇴한 뒤 그동안 소홀했던
자기충전을 위해 대학원에 다니기 시작했다.

처음에 나간 곳은 세계적인 명문인 하바드대학원.
이름은 그럴싸하지만 국내에 있는 하바드대학원은
하"는 일도 없이 "바"쁘게 "드"나드는 곳이다.

하바드 대학원을 수료하고는 동경대학원을 다녔다.
동"네 "경"노당 이라는 것이다.

동경대학원을 마치고 나니 방콕대학원이 기다리고 있었다.
방"에 "콕" 들어 박혀 있는 것이다.

하바드→동경→방콕으로 갈수록 내려앉았지만
그래도 국제적으로 놀았다고 할 수 있는데

그러는 사이
학위라고 할까 감투라고 할까 하는 것도 몇 개 얻었다.
처음 얻은 것은 화백 "화"려한 "백"수.

이쯤은 잘 알려진 것이지만
지금부터는 별로 알려지지 않은 것이다

두 번째로는 장노다.
교회에 열심히 나가지도 않았는데 왠 장노냐고?
장"기간 "노"는 사람을 장노라고 한다는군.

장노로 얼마간 있으니 목사가 되라는 것이다.
장노는 그렇다 치고 목사라니.....
목"적없이 "사"는 사람이 목사라네! 아멘

기독교감투만 쓰면 종교적으로 편향되었다고
할까봐 불교 감투도 하나 썼다.

그럴듯하게 "지공선사"
지"하철 "공"짜로 타고 경노석에 정좌하여 눈감고

참"선"하니 지공선"사" 아닌가.



글쓴이/ 망망첩첩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